SNS에 대한 검색결과 | 전체 분류에서 610개 Data를 찾았습니다.

D-today > 해외동향

텀블러 "17일부터 성인물 금지"

성매매 정보와 인터넷 음란물 등을 사실상 방치했다는 비판을 받은 미국 야후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텀블러(Tumblr)가 앞으로 성인물 콘텐츠를 금지하기로 했다는 소식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12/04
D-today > 해외동향

텀블러, 애플 앱스토어서 삭제…불법음란물 책임?

글로벌 SNS서비스 '텀블러(Tumblr)'가 애플 앱스토어에서 삭제됐다고 IT전문매체 더버지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텀블러측은 구체적인 이유를 제시하지 않고 "문제를 해결 중"이라고 밝혔으나, 불법음란물 규정을 위반한 때문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11/19
D-today > 해외동향

캐나다 암호화폐 사이트, 해킹으로 자금도난 '빈털터리'

메이플체인지는 28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버그가 발생해 누군가가 거래사이트에서 모든 자금을 인출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메이플체인지는 트위터와 공식 텔레그램 채팅방을 제외한 모든 공식 SNS를 삭제했으며 홈페이지도 폐쇄한 상태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10/30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8 유튜브 이용 및 유튜버 관련 인식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유튜브 이용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세~59세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유튜브’ 이용 및 ‘유튜버’와 관련한 인식 조사를 실시한 결과, 유튜브는 오늘날 현대인들에게 없어서는 안 될 만큼 중요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한 것으로 보여졌다. 평소 사용 빈도만 봐도 유튜브에 대한 의존도가 상당히 높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유튜브 이용자의 72.1%가 유튜브를 ‘자주’ 이용한다고 응답한 것으로, 특히 남성(남성 79.4%, 여성 64.8%)과 젊은 세대(20대 84.8%, 30대 74.8%, 40대 64%, 50대 64.8%)가 유튜브를 습관적으로 많이 이용하고 있었다. 가끔 이용한다는 응답(25.1%)까지 더할 경우 거의 대부분의 유튜브 이용자가 꾸준히 유튜브를 찾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반면 평소에 유튜브를 잘 이용하지는 않는 편이라고 말하는 사람들(2.8%)은 찾아보기 어려웠다. 매일 유튜브에 접속해 있는 시간도 상당한 수준이었다. 유튜브 이용자 10명 중 4명(42.8%)이 하루 평균 1시간 이상(1시간~1시간 30분 18%, 1시간 30분~2시간 9.3%, 2시간~2시간 30분 5.9%, 2시간 30분~3시간 4.4%, 3시간 이상 5.2%) 유튜브를 이용하고 있었던 것이다. 매일 1시간 이상 유튜브를 이용하는 사람들 역시 남성(남성 47.8%, 여성 37.8%)과 젊은 층(20대 61.6%, 30대 45.2%, 40대 34.8%, 50대 29.6%)이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하루 평균 30분에서 1시간 정도 유튜브를 사용한다는 이용자가 29.7%, 30분 미만 사용한다는 이용자가 26.6%로 그 뒤를 이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10/19
Global Issue > 글로벌 차트

美, 십대 청소년들…페이스북 버리고 스냅챗으로 간다

eMarketer 자료를 바탕으로 미국 십대 청소년들의 SNS 이용 행태에 대해 정리한 내용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30
D-today > 해외동향
SNS 인기에 출하량 증가'>

日서 디지털카메라 부활 조짐…SNS 인기에 출하량 증가

그간 스마트폰에 밀려 판매 부진을 겪던 디지털카메라가 소셜 미디어(SNS)의 확산으로 출하량이 증가세로 돌아섰다고 NHK가 29일 보도했습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30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SNS 이용 및 인식 관련 조사'>

2018 SNS 이용 및 인식 관련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SNS 사용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세~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SNS’ 이용과 관련한 전반적인 인식을 평가한 결과, SNS 활동이 꼭 필요하다는 인식은 줄어들고 있는 가운데, SNS가 자신과시 및 인정욕구를 충족하기 위해 많이 사용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먼저 현대사회를 살아가기 위해서는 SNS 활동이 꼭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SNS 이용자는 10명 중 3명(30.7%)에 그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오늘날 SNS가 사회 전반에 미치는 파급력과 영향력이 상당한 것과는 달리 정작 SNS의 필요성을 크게 느끼는 사람들은 그리 많지 않다고 볼 수 있다. 특히 2015년 같은 조사와 비교했을 때 SNS 활동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생각이 줄어들었다(15년 35.2%→18년 30.7%)는 점에서 SNS 이용에 따른 피로감이 커지고 있다는 해석도 가능케 한다. 그 중에서도 30대 이용자가 SNS 활동이 꼭 필요하다(20대 33.2%, 30대 26.4%, 40대 30%, 50대 33.2%)는데 가장 동의하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24
D-today > 국내동향

싸이월드, 암호화폐공개...제2의 '도토리 신화' 도전

국내 1세대 가상화폐 ‘도토리’로 신화를 썼던 SNS 싸이월드가 암호화폐공개(ICO)를 통해 새로운 도약을 시도한다는 소식입니다. 싸이월드는 자체 암호화폐 ‘클링(CLINK)’을 공개하면서, 블록체인 기반의 보상형 플랫폼 ‘싸이월드 3.0’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22
더 많은 자료보기 602 개의 검색 결과가 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