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에 대한 검색결과 | 전체 분류에서 808개 Data를 찾았습니다.

Infographic > 시장전반

개인화 마케팅 전략을 고민 중이라면, 이메일 마케팅에서부터 시작하라!

본 인포그래픽은 개인화 마케팅의 현황 및 전망 보고서를 정리한 내용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16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6 월동(김장) 준비 관련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의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결혼생활을 1년 이상 지속한 전국 만 30세~59세 기혼여성 1,000명을 대상으로 ‘월동(김장)준비’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한국사람은 김치 없이는 못산다’는 말은 여전히 유효한 것으로 나타났다. 평소 김치소비량을 묻는 질문에 거의 대부분이 김치를 많이 먹거나(37.3%), 어느 정도는 먹는 편이라고(53.5%) 응답한 것이다. 특히 평소 김치 소비량이 많다는 응답은 가족구성원의 숫자와 비례하는(2인 27.8%, 3인 32%, 4인 이상 41.9%) 경향이 뚜렷했다. 또한 상대적으로 서울 거주자(서울 40.1%, 경기 37.9%, 6대 광역시 36%, 기타 지방 33%)와 40대 기혼여성(30대 33.8%, 40대 40.5%, 50대 36.4%)의 김치 소비량이 많은 편이었다. 반면 김치를 잘 먹지 않는다는 기혼여성(9.2%)은 매우 적은 수준이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12
Market > 마켓 스터디

개인화 마케팅의 현황 및 전망

다양한 스마트 디바이스가 등장함에 따라 멀티채널의 시대가 도래했다. 다양한 디바이스의 사용으로 소비자는 그 어느 때보다도 많은 정보와 구매 채널을 보유하고 있으며, 그만큼 똑똑해진 소비자는 복잡하고 구체적인 니즈를 가지고 있다. 자신에게 꼭 맞는 제품이나 서비스를 찾기 위해 검색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며, 사이트간 이동도 빈번하다. 이렇듯 소비자의 선택권과 구매 영향력은 이전보다 훨씬 강화되었고,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기업은 이전보다 더 큰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고객 이탈을 방지하고 인게이지먼트를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최근 많이 거론되는 것이 바로 ‘개인화 마케팅’이다. 소비자의 행동 정보를 기반으로 현재 관심사와 필요한 정보를 파악한 후, 적재적소에 알맞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고객 맞춤형 마케팅은 개인화된 경험을 제공한다는 측면에서 큰 관심과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최근에는 인공지능, 마케팅 자동화 등 개인화 서비스를 뒷받침할 수 있는 IT기술이 그 가능성을 인정받으면서, 개인화 마케팅과 테크놀러지 융합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높아지고 있다. 특히 개인 소비문화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유통업계와 금융업계의 반응이 뜨거우며, 연일 실험적인 마케팅 사례가 보도되고 있다. 이에 본고에서는 개인화 마케팅의 유형 및 집행 현황을 통해 개인화 마케팅의 현주소를 진단하고 향후 전망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10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6 연말모임 관련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의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전국 만 19세~59세 직장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연말모임’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어수선한 사회분위기 속에서도 많은 직장인들이 올해 역시 연말모임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먼저 대부분(90.4%)의 사람들이 2016년을 마무리하면서 휴식이나 데이트, 쇼핑, 종교활동 등 자신만의 특별한 계획을 하나쯤은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에 비해 연말에 별다른 어떤 계획도 없다는 응답은 9.6%에 그쳤으며, 상대적으로 30대(11.6%)와 40대(11.2%)에게서 이런 모습을 좀 더 많이 찾아볼 수 있었다. 그리고 연말계획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의 84.5%가 이미 2016년을 마무리하는 연말모임을 했거나, 앞으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성(남성 88%, 여성 81.2%)과 50대(20대 85%, 30대 80.1%, 40대 83.3%, 50대 89.4%), 기혼자(미혼 81.2%, 기혼 87.2%)의 연말모임이 좀 더 많은 모습이었다. 전체 응답자를 기준으로 보면, 직장인의 76.4%가 올해 연말모임을 가졌거나, 가질 계획이라고 응답한 것이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05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6 데이트 비용 관련 인식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의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전국 만 13~59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데이트 비용’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10명 중 7명(71.1%)은 데이트 비용 문제로 인해 연인과 헤어질 수도 있다는 인식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특히 남성(63.6%)보다는 여성(78.6%), 그리고 한창 연애를 할 시기인 20대~30대(10대 61%, 20대 79.5%, 30대 79%, 40대 75.5%, 50대 60.5%)가 데이트 비용을 둘러싼 갈등이 연인과의 이별에 영향을 끼칠 수도 있다는 생각을 좀 더 많이 하는 모습이었다. 실제 연애 중에 데이트 비용 때문에 고민을 하거나, 갈등을 겪은 경험을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었다. 먼저 전체 10명 중 3명(30.6%)이 데이트 비용이 부담돼서 데이트를 미룬 적이 있다고 밝혔다. 특히 현재 연애 중인 미혼자의 경우 이런 경험이 2014년보다 많아진 것으로 나타나(14년 29.1%→16년 38.2%), 데이트 비용에 대한 부담감을 느끼는 사람들이 더 많아졌다는 해석을 가능케 했다. 또한 데이트 비용을 둘러싸고 애인과 갈등을 겪어 본 경험(17.2%)도 일부 존재했다. 데이트 비용 문제로 이별 위기에 봉착했던 경험도 결코 적지 않았다. 전체 15.6%가 데이트 비용 문제로 헤어졌거나, 헤어지고 싶은 생각을 한 적이 있었다고 밝혔으며, 자신 또는 애인의 어려운 경제형편 때문에 헤어지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 적이 있는 응답자도 10명 중 2명(20.9%) 꼴이었다. 어려운 경제 사정 때문에 이별을 고려한 경험은 30대(30%)에게서 많이 찾아볼 수 있었다. 그러나 데이트 비용을 둘러싼 갈등이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이런 이야기를 속 시원하게 나누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았다. 전체 34.9%만이 데이트 비용 문제에 대해 애인과 이야기를 해본 적이 있다고 밝힌 것으로, 상대적으로 20대(54%)와 30대(43.5%)가 이런 문제를 애인과 함께 고민한 경험이 좀 더 많은 편이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05
D-today > 해외동향

레노보, 아마존 알렉사 AI 비서 장착 홈스피커 공개

가정용 가상 비서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아마존의 에코 복제하기가 트렌드로 정착되는 모양새입니다. 구글이 에코의 인공지능 알렉사와 비슷한 기능을 가진 구글 어시스턴트를 장착한 구글홈을 출시했고, 애플도 아이폰의 AI 비서 시리의 기능을 개선한 홈 스피커를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졌죠.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중국 하드웨어 기업 레노보가 아마존 알렉사를 탑재한 홈 스피커 '레노보 스마트 어시스턴트'를 선보였다고 하네요!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04
Infographic > 소비자
트렌드 10가지! '>

현업 마케터가 꼽은 2017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 10가지!

본 인포그래픽은 DMC K-SDM 2016 : The State of Digital Marketing in Korea 요약본 보고서를 정리한 내용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7/01/02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6 공정무역 관련 인식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의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전국 만 19~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공정무역’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공정무역의 취지나 의미에는 대부분 공감을 하고 있었지만, 정작 그 개념을 제대로 인지하고 있거나, 적극적으로 구매를 하는 사람들은 그리 많지 않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먼저 공정무역에 대해 그 뜻과 의미를 모두 알고 있는 소비자가 전체 27%에 불과했다. 처음 조사를 시작한 2009년(16.1%)에 비해서는 상승하였지만, 2013년 이후에는 공정무역에 대한 인지도에 큰 변화가 없다(13년 27.8%, 14년 26.4%, 15년 26.1%, 16년 27%)는 것을 알 수 있다. 소비자들 사이에서 공정무역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지 못하고 있다는 해석을 가능케 한다. 공정무역이라는 용어를 그저 들어본 적이 있다는 응답이 절반 이상(55.7%)이었으며, 아예 들어본 적이 없다는 소비자(17.3%)도 적지 않았다. 다만 공정무역의 개념을 잘 인지하고 있다고 응답한 소비자들의 경우에는 대부분 실제 정확한 뜻을 잘 알고 있는 모습이었다. 인지자의 90%가 ‘제3세계의 노동자들에게 공정한 대가를 지불하고, 원료를 구입하는 무역’이라는 공정무역의 의미를 제대로 이해하고 있었던 것이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6/12/23
더 많은 자료보기 800 개의 검색 결과가 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