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에 대한 검색결과 | 전체 분류에서 748개 Data를 찾았습니다.

Consumer > 소비자 분석

2018 소비자의 구매의사결정과정별 이용채널 및 행동패턴의 이해

DMC미디어는 지난 2013년부터 6년째 소비자의 구매의사결정과정(Consumer Decision Journey)에서 나타나는 미디어 이용 행태에 대한 추적 조사를 시행해오고 있다. 본 조사는 소비자들이 구매의사결정과정에서 이용하는 정보 획득 채널과 광고 접촉 매체 및 유형, 구매 영향 채널과 구매 장소 그리고 경험 공유 채널 등을 알아보기 위해 전국에 거주하고 있는 만19-59세의 인터넷 이용자(총 2,000명)를 대상으로 2018년 7월 20일부터 7월 26일까지 총 7일간 온라인 조사를 통해 진행되었다. 조사 표본은 주민등록통계상 성별*연령대별 분포에 비례하여 설계/추출하였다. ※ 본 보고서는 전 조사 업종을 통합하여 분석한 보고서이며, 각 업종별(패션의류, 신발/잡화, 화장품/뷰티, 생활/주방, 디지털/IT제품, 가전, 가구/인테리어, 여행, 레저/취미, 영화, 문화/공연, 게임, 식품/건강, 병원/의료, 보험/금융, 교육, 유아동, 자동차 18개 업종) 보고서는 10월 15일과 22일에 총 2차에 걸쳐 DMC리포트 PRO(www.dmcreportpro.co.kr)에서 정식 발매 됩니다. ──────────────────────────────────────────────────────────── ※ 본 보고서의 정식 발매 버전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 [2018 DMC 업종별 소비자 보고서] 바로가기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10/15
D-today > 국내동향
쇼핑부문 '카카오커머스'로 분사'>

카카오, 쇼핑부문 '카카오커머스'로 분사

카카오가 ‘카카오톡 선물하기’ ‘다음 쇼핑’ 등을 운영하는 커머스(쇼핑)사업부문을 카카오커머스라는 독립법인으로 분사하기로 했다고 20일 발표했습니다. 오는 10월31일 임시주주총회를 거쳐 12월1일자로 분사한다는 계획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9/21
D-today > 국내동향

네이버, 백화점-아울렛-스타일윈도 개편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네이버 쇼핑 윈도 시리즈 중 패션 분야에 특화된 백화점윈도·아울렛윈도·스타일윈도 서비스를 전면 개편했다고 20일 밝혔습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9/20
Infographic > 시장전반

이커머스 및 리테일 마케터가 고려할 수 있는 효과적인 마케팅 전략!

본 인포그래픽은 '국내외 리테일 시장 배송 서비스 활용 현황 및 탐구'보고서를 정리한 내용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9/03
Survey > Survey Report

[인사이트④] 2018 포털 서비스 이용 행태 보고서_

인사이트 보고서는 대규모 표본조사를 통해 모집단의 대표성을 지닌 데이터를 바탕으로 디지털 광고/마케팅/시장 트렌드에 대한 소비자 인사이트를 제시하는 DMC리포트의 유료 보고서 입니다. ※ 보고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링크를 통해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 [DMC REPORT 인사이트 보고서] 확인하기 ──────────────────────────────────────────────────────────── 스마트폰은 보편화되고 있다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우리 일상에 필수적 존재가 되어 가고 있다. 또한 우리는 다양한 AI기기와 IoT기술을 바탕으로 사물과 인터넷을 연결하는 초연결 (hyper-connected, 超連結)시대에 살아가고 있으며, 이제는 5G를 기반으로 한 초고속/동시적 커뮤니케이션 시대의 문턱에 서있다. 인터넷 공간의 헤게모니가 스카트폰으로 넘어간 지금도 PC시대의 주역이던 '네이버', '다음', '구글'등의 포털(Portal)서비스는 PC 브라우저나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여전히 인터넷 공간으로 향하는 첫 관문의 역할을 하고 있다. 페이스북(Facebook)으로 대표되는 소셜미디어와 유튜브(Youtube)로 대표되는 동영상 미디어가 포털의 종합 서비스, 즉 검색, 뉴스, 콘텐츠 등의 영역을 위협하고 있지만, 아직도 포털 서비스들은 우리의 인터넷 일상에서 빼놓을 수 없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대표 포털사들이 광고/마케팅을 중심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출시하고 있다. 다음의 경우 카카오를 중심으로 전반적인 광고 상품의 개편을 진행하였고, 네이버는 커머스를 중심으로 시장을 확장하는 추세이다. 구글 역시 GDN과 유튜브를 중심으로 마케팅 시장을 넓혀가고 있다. 그리고 디지털 광고/마케팅 시장에서 이들의 영향력은 여전히 유효하며, 중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마케터들에게 이들 포털 서비스의 이용자 행동 해턴을 분석하고 이를 활용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DMC미디어는 국내 포털 서비스들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반응/활용도 등을 알아보고, 각 서비스들이 어떻게 소비되고 있는가를 알아봄으로써 인터넷 댜표 미디어로서 포털의 현 위치를 알아보고자 한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28
Infographic > 소비자

540만 1인가구 소비자를 사로잡기 위해 짚고 가면 좋을 정보!

본 인포그래픽은 '2018 1인가구 시장 규모 및 마케팅 현황' 보고서를 정리한 내용입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20
Consumer > 소비자 분석

2018 포털 서비스 이용 행태 보고서_요약본

스마트폰은 보편화되고 있다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우리 일상에 필수적 존재가 되어 가고 있다. 또한 우리는 다양한 AI기기와 IoT기술을 바탕으로 사물과 인터넷을 연결하는 초연결 (hyper-connected, 超連結)시대에 살아가고 있으며, 이제는 5G를 기반으로 한 초고속/동시적 커뮤니케이션 시대의 문턱에 서있다. 인터넷 공간의 헤게모니가 스카트폰으로 넘어간 지금도 PC시대의 주역이던 '네이버', '다음', '구글'등의 포털(Portal)서비스는 PC 브라우저나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여전히 인터넷 공간으로 향하는 첫 관문의 역할을 하고 있다. 페이스북(Facebook)으로 대표되는 소셜미디어와 유튜브(Youtube)로 대표되는 동영상 미디어가 포털의 종합 서비스, 즉 검색, 뉴스, 콘텐츠 등의 영역을 위협하고 있지만, 아직도 포털 서비스들은 우리의 인터넷 일상에서 빼놓을 수 없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대표 포털사들이 광고/마케팅을 중심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출시하고 있다. 다음의 경우 카카오를 중심으로 전반적인 광고 상품의 개편을 진행하였고, 네이버는 커머스를 중심으로 시장을 확장하는 추세이다. 구글 역시 GDN과 유튜브를 중심으로 마케팅 시장을 넓혀가고 있다. 그리고 디지털 광고/마케팅 시장에서 이들의 영향력은 여전히 유효하며, 중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마케터들에게 이들 포털 서비스의 이용자 행동 해턴을 분석하고 이를 활용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DMC미디어는 국내 포털 서비스들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반응/활용도 등을 알아보고, 각 서비스들이 어떻게 소비되고 있는가를 알아봄으로써 인터넷 댜표 미디어로서 포털의 현 위치를 알아보고자 한다. ※ 본 보고서는 ‘2018 포털 서비스 이용 행태 보고서’의 요약본으로 Full 버전 보고서는 DMC리포트 PRO(www.dmcreportpro.co.kr)에서 8월 17일부터 유료로 판매될 예정이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16
제휴리포트 >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2018 비대면 서비스 관련 인식 조사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올해 오프라인 유통채널을 방문한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세~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비대면서비스’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직원들의 관심과 관여를 불편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들이 많은 가운데, 최근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무인계산대 등의 비대면서비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진 것으로 조사되었다. 우선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직원들이 지나치게 관심을 보이지 않고, 편안하게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놔두는 매장을 선호한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전체 응답자의 85.9%가 점원이 말을 거는 곳보다는 혼자 조용하게 쇼핑을 할 수 있는 곳이 더 좋다고 응답한 것으로, 성별(남성 84%, 여성 87.8%)과 연령(20대 84.4%, 30대 85.6%, 40대 90.4%, 50대 83.2%)에 관계 없이 이런 태도는 공통적이었다. 쇼핑을 할 때는 방해를 받고 싶지 않다는 마음을 내비치는 소비자도 10명 중 9명(89.4%)에 달했다. 아무래도 매장 방문의 목적이 제품의 구입보다는 테스트를 해보거나 구경을 하는 것이 우선일 때가 많고(57.5%), 점원의 설명이 필요한 경우는 별로 없다(53.4%)보니 직원들의 관심을 부담스럽게 느끼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 소비자 10명 중 8명이 쇼핑활동을 계속 지켜보고 있는 점원이 부담스럽게 느껴지고(79.4%), 그냥 매장을 둘러보고 있거나, 구매결정을 하지 않은 상황에서 점원이 말을 걸면 부담스럽다(80.6%)고 토로했으며, 직원이 계속 말을 걸면, 왠지 물건을 사야만 할 것 같은 강박감이 생긴다는 소비자(69.5%)도 상당히 많은 편이었다.
TODAY ISSUE 바로가기
Update
2018/08/16
더 많은 자료보기 740 개의 검색 결과가 더 있습니다.